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뉴질랜드 에바다교회

                                                                



New Zealand / West Side                            Moru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제사장 

/ 멜기세덱의 축복 

[창 14:17-24]



/ By Priscilla



살렘왕 '멜기세덱'의 축복을 잡은 아브람은 

얻은 것에서 십분의 일을 멜기세덱에게 주었습니다. 



그러나 호의를 베푸는 소둠왕의 물품은 

받지 않고 거절합니다. 



오늘날 평신도나 교역자에게 가장 

심각하게 문제가 되는 중의 하나가 

물질에 관한 문제입니다. 



물질관을 확고히 갖고 있지 않으면 비럭 

하나님의 종일지라도 어이없이 무너져 버리게 

되는 경우가 우리 곁에 너무도 많습니다. 



대 제사장이신 '멜기세덱'은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대 제세장'이라 하였는데

그는 예수 그리스도를 상징하기도 합니다. 



유념해야할 것은 아브람이

하나님과 교제하는 자이기에 

영의 눈이 떠짐으로 인한ㅡ반드시 해야 할 일과 

결코 해서는 안되는 영분별이 있었다는 점입니다. 



그는 과연 맏음의 조상다운 면모를 갖춘자였습니다. 

물질의 궁핍과 기근으로 인해 애굽으로 내려가서 아내를 

누이라고 속이는 일을 행하기 전까지... 그는 물질의 

풍요함이 있었고 항상 준비하는 자였습니다. 



따라서 '아브람'이 조카인 '롯'을 

구출하실 수 있었던 것도 그가 집에서 

훈련된 318명의 용사들을 평상시에 두고 있었던 것을 

보아서도 그는 항상 준비된 자였기에, 조카의 안 좋은 소식을 

듣자마자 즉시 기동할 수 있었던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아브람은 멜기세덱의 축복은 마음껏 받았지만 

한편으로 관영된 세계에 속했던 소돔왕의 물품은 

취할 수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단호히 거절했습니다. 



거절할 수 있다는 것은 쉬운 일은 아닙니다. 

특히 상대방의 호의를 베풀 때 마음의 상처를 주지 않고 

거절할 수 있다는 것은 지혜가 필요합니다. 



사람보다 먼저 하나님 아버지께서 기뻐 하시는가에 

관심이 있었던 아브람은 하나님께서 허락지 않으시는 일은 

이처럼 용기있게 거절하여 하나님 앞에 

기쁨을 드렸습니다. 



이에 '믿음의 조상인 아브라함' 의 처세와 

아울러 하나님 앞에 명분을 세운 그의 결단을 

우리는 진정으로 본 받아야 합니다. 



1)  물질에 대해 초연해야합니다. 

그러므로 결코 약해지지 말아야할 것입니다. 



2)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제사장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더욱 모셔야 합니다. 



3) 세상 유혹과 현실에 굴하거나 

타협하지 말아야합니다. 


기도


주여! 주님의 축복과 주님께서 주시는 

물질의 풍요가 필요합니다. 



멜기세덱을 만날 수 있는

 신앙과 믿음을 주소서




2010/03/29 


/ By Priscilla






BLOG main image
뉴질랜드 에바다교회
뉴질랜드 에바다교회입니다

카테고리

Menu
Notice
Sermon
Christian Life
Bible Study
Media
Life
Resource
Schoo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