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뉴질랜드 에바다교회



New Zealand / West Side                            Moru

 찬미의 제사 

    [히13:13-16]



/ By Priscilla




예수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해 거룩케 하시고자 

능욕을 지시고  십자가에서 고난을 받으셨다.  


우리도 주님을 따르는 크리스챤으로서 능욕을 지고 

영문밖으로 나갈 자세가 필요하다. 


나의 소명은 이 땅에서 찾고 누리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나라를 위한 삶을 사는 것이요, 우리는 다만  
이 땅에서 순례자가 되는 것이다. 


그러므로 찬미의 제사를 하나님께 드리자.

이것이 우리가 행할 입술의 열매이다. 



우리는 세상에 살되 구별된 삶을 살아야한다. 

그러나 때로 뿌리치지 못하고 본도 되지 못한 채로

추한 모습을 연출하는 자신을 본다. 


날마다 거룩한 산 제사를 드리며 하나님께 나아가야한다. 

순례자로서 나그네 삶을 살아갈 때, 감사함으로 나아가야한다. 



현재의 고난이 이제 장차 올 하나님의 영광과 족히 

비교할 수 없음을 알고 현실을 딛고 일어서는 그리스도인이되자. 



하나님께서 주신 비젼을 획실하게 이루워 질 수 있도록 

하나님께 끊임 없이 간구하자. 



1) 편협한 나의 편견과 판단을 버리자. 

2) 성별된 삶을 살 수 있도록 

늘 하나님의 말씀과 찬양과 기도로 무장하지.

3) 찬미의 재사를 드리도록 마음을 드리자. 
 



기도 
 


주님 감사합니다. 
새로운 깨달음을 통해 마음을 더욱


주님께 드리는 계기가 되게 하시고 
저의 삶이 찬미의 재사가 되게하소서!




2012/03/05



/ By Priscilla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 193 
BLOG main image
뉴질랜드 에바다교회
뉴질랜드 에바다교회입니다

카테고리

Menu
Notice
Sermon
Christian Life
Bible Study
Media
Life
Resource
School